英 언론 극찬, "손흥민 골, 경기 재개 후에도 관중들 박수 계속"

OSEN
입력 2019.12.08 14:47
"경기 재개 후에도 관중들 박수 계속."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와 경기서 손흥민의 맹활약에 힘입어 5-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전반 5분 만에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한 뒤 4분 뒤 루카스 모우라의 추가골 기점이 되는 측면 돌파를 선보였다. 전반 32분엔 단독 드리블에 이은 완벽한 슈팅으로 리그 5호골이자 시즌 10호골을 터뜨렸다.

이날 경기의 하이라이트는 손흥민의 돌파에 이은 골이었다. 손흥민은 전반 32분 토트넘 진영서 공을 잡은 뒤 상대 진영까지 약 73m를 질주했다. 손흥민의 드리블을 막기 위해 무려 7명의 번리 선수들이 달려들었지만 방해가 되지 않았다.

손흥민의 원더골에 영국 언론도 극찬을 보냈다. ESPN은 손흥민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9를 주며 “경기가 다시 시작된 후에도 관중들이 계속해서 박수를 칠 때 훌륭한 골이었다는 걸 알 수 있었다”며 엄지를 세웠다.

매체는 또 “손흥민의 단독 질주에 의한 골은 올 시즌 개인 최고의 골 중 하나”라며 “스타 공격수의 또 다른 역동적인 모습을 볼 수 있는 좋은 장면이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dolyng@osen.co.kr

3일의 약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