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학수의 All That Golf]김경태, 일본서 3년6개월 만에 우승

민학수 기자 김세영 기자
입력 2019.12.01 16:24
카시오 월드오픈서 합계 20언더파로 2타 차 정상… 통산 14승째

김경태가 JGTO 카시오 월드오픈 정상에 올랐다. 2016년 미즈노오픈 이후 3년6개월의 우승이다./KPGA민수용
김경태(33)가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서 3년6개월 만에 우승 소식을 전했다. 1일 일본 고치현 고치 구로시오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카시오 월드오픈에서다.

김경태는 이날 최종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8개를 쓸어 담았다. 최종 합계 20언더파 268타를 기록한 김경태는 숀 노리스(남아공∙18언더파)를 2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컵을 안았다. 우승 상금은 4000만엔(약 4억3000만원)이다.

지난 2016년 5월 미즈노 오픈 이후 모처럼 정상에 오른 김경태는 JGTO 통산 14승째를 달성했다. 한국 선수들은 올 시즌 박상현(36∙후지산케이 클래식), 황중곤(27∙마이나비 ABC 챔피언십), 최호성(46∙헤이와 PGM 챔피언십)에 이어 이번 김경태까지 시즌 4승째를 기록했다. JGTO는 오는 5일 개막하는 JT컵을 끝으로 올 시즌 일정을 마친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트래블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