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의 베트남, 인도네시아 원정서 3-1 승...3경기 무패 질주

OSEN
입력 2019.10.15 23:14

[OSEN=이균재 기자] 박항서호가 인도네시아를 물리치고 3경기 연속 무패를 질주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5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G조 3차전 원정 경기서 인도네시아를 3-1로 제압했다.

베트남은 아랍에미리트(2승 1패, 승점 6)를 홈서 2-1로 꺾은 태국과 2승 1무(승점 7) 타이를 기록했으나 골득실에서 +4대 +3으로 뒤져 2위가 됐다.

베트남은 응우옌 꽝 하이, 도안 반 하우, 당 반 람 등 간판 스타들을 앞세워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유럽파 응우옌 콩 푸엉은 벤치에서 박항서 감독의 호출을 기다렸다.

베트남은 전반 26분 두 유 맹의 선제골로 인도네시아의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을 1-0으로 앞선 베트남은 후반 10분 퀘 응옥 하이의 페널티킥 추가골과 후반 16분 응우옌 티엔 린의 연속골로 3-0으로 달아났다.

베트남은 경기 종료 6분 전 이르판 바흐딤에게 만회골을 내줬지만 더 이상 추가 실점하지 않으며 승리를 매조지었다./dolyng@osen.co.kr

말모이100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