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교창-윌리엄스 맹활약' KCC, 삼성에 완승

OSEN
입력 2019.10.09 18:58


[OSEN=우충원 기자] 송교창과 리온 윌리엄스가 활약한 KCC가 삼성을 넘었다. 

전주 KCC 9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 경기서 92-79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KCC는 전주 홈에서 열린 2번의 경기에서 모두 승리를 거두며 2승 1패가 됐다. 

반면 패한 삼성은 2연패의 부진에 빠지며 1승 2패가 됐다.

KCC는 국내 선수들과 외국인 선수들이 고른 활약을 펼쳤다. 송교창은 21점-6리바운드-4어시스트를 기록했고 리온 윌리엄스는 24점-9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또 KCC는 정창영이 알토란 같은 11점-4도움을 기록하며 깜짝활약을 펼쳤다. 

반면 삼성은 닉 미네라스가 20점(4리바운드)를 기록했지만 국내 선수들이 부진했다. 이관희는 10점에 그치며 기대만큼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KBL 제공. 
 

말모이100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