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메간 폭스 "유민상은 섹시가이, 美 오면 무비스타 될것"

스포츠조선=정유나 기자
입력 2019.09.20 11:10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유민상이 할리우드 스타 메간 폭스에게 '섹시 가이'로 인정받았다.
20일에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5년 만에 내한한 메간 폭스가 출연해 한국 음식 먹방을 펼친다.
이날 멤버들은 각자 메간 폭스에게 영어로 자신의 소개를 했고, 유민상도 짧은 영어로 인사를 건냈다.
그러나 유민상은 자신의 소개를 마친 후 케첩 짜는 소리와 대형견, 중형견, 소형견의 울음소리 등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여 메간 폭스에게 웃음을 안겼다. 메간 폭스는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감탄했고, "미국인 성대모사도 가능한지" 물었다.
이에 유민상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얼굴 표정을 똑같이 따라하며 또 한 번 개그 재능을 선보였다. 그러자 메간 폭스는 "당신의 새로운 별명을 섹시 가이로 해야 할 것 같다. 미국에 오면 무비스타가 될 거다"라고 극찬해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한편 메간 폭스는 촬영 중에도 "정말 좋은 에너지가 느껴진다"며 멤버들의 매력에 푹 빠졌고, 국경을 뛰어넘는 환상의 콜라보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메간 폭스의 취향 저격에 성공한 유민상의 활약은 오늘(금) 밤 8시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jyn2011@sportschosun.com
말모이100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