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코믹 로맨스"…권상우X이정현 '두번할까요', 10월 17일 개봉 확정

스포츠조선=조지영 기자
입력 2019.09.10 16:44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배우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 주연의 로맨스 코미디 영화 '두번할까요'(박용집 감독, 영화사 울림 제작)가 오는 10월 17일 개봉을 확정, 색다른 코믹 로맨스를 예고하는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1차 포스터는 자유로웠던 싱글라이프의 위기를 맞은 현우(권상우), 원치 않던 싱글라이프를 맞이해 엑스남편 현우와 뉴페이스 상철 사이에서 고민에 빠진 와이프 선영(이정현), 그리고 꿈에 그리던 이상형을 만나 이번만큼은 싱글라이프를 끝내고 싶어진 상철(이종혁)의 모습을 아이러니 상황 속 코믹한 표정으로 담아내고 있다.
'내 인생 단 한번의 미친짓!'이라는 카피가 세 남녀의 순탄치 않은 싱글라이프를 짐작케 하는 가운데, 꼬일 대로 꼬인 세 남녀가 보여줄 역대급 환장 케미에 대한 궁금증 또한 커지고 있다.
특히, 생활밀착형 코믹 연기의 지존 권상우와 믿고 보는 연기력의 소유자 이정현, 어떤 캐릭터와 붙어도 착붙 케미를 자랑하는 이종혁이 선사할 환상의 연기 시너지는 역대급 코믹 로맨스의 탄생을 예고한다.
이렇듯 '두번할까요'는 연기 구멍 없는 세 배우의 만남으로 결혼과 이혼, 연애에 관한 이야기를 솔직하고 대담하게 풀어낸 것은 물론, 유쾌한 웃음과 공감 가는 메시지, 차진 로맨스까지 볼거리를 꽉 채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두번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아내에게서 겨우 해방된 남자 앞에, 이번에는 아내가 옛 친구까지 달고 나타나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다.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 성동일, 정상훈 등이 가세했고 '황구' '용의주도 미스 신'의 박용집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10월 17일 개봉한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
3일의 약속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