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김민우, 새 친구로 등장…"현재는 자동차 딜러"

스포츠조선=남재륜 기자
입력 2019.08.13 23:51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불타는 청춘' 김민우가 새 친구로 등장했다.
13일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 '김민우'와 함께 가평으로 떠나는 여행이 그려졌다.
김민우는 "시청자 여러분, 너무 반갑습니다. 예전에 '사랑일뿐야' ,'입영열차 안에서'로 사랑받았던 가수 김민우입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소개했다.
김민우는 1990년대 '사랑일뿐야', '입영열차 안에서' 등으로 인기 가수의 반열에 올랐지만, 군 입대 후 자취를 감췄던 가수다.
현재 수입 자동차 딜러로 활동하고 있는 새 친구 김민우는 이번 여행에 직접 월차까지 내고 참여했다. 김민우는 "과거 가수였지만 회사에서는 그냥 김 부장님으로 통한다"며 제2의 인생을 알렸다.
김민우는 촬영 중간중간 끊임없는 업무 메신저와 전화가 걸려와 '현실 부장님'의 모습도 보여줬다.
김민우는 자동차 영업일에 대해 "우리 하는 일은 전화가 오면 감사한 거다. 우리는 일과 쉬는 게 명확히 구분되는 직업이 아니다. 주말에도 고객이 만나자고 하면 나와야 한다. 자다가 나온 적도 몇 번 있다. 계약한다는데 빨리 나와야한다. 고객 뺏기면 안 되니까"라며 열정을 드러냈다.
sjr@sportschosun.com
도시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