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 청순·섹시 오가는 일상 '눈길'

스포츠조선=정유나 기자
입력 2019.07.12 09:08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20·미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김세연은 지난 11일 열린 2019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한 최종 32명 가운데 영예의 '진'을 차지했다.
김세연은 미주 진 출신으로 미국 아트센터 컬리지 오브 디자인에서 그래픽 디자인을 전공하는 재원이다. 미스코리아 공식 사이트에 등록된 프로필에 따르면 김세연은 키 171.3cm, 체중 54.4kg으로 관심사는 춤, 요리, 장래희망은 그래픽 디자이너다.
'미스코리아 진' 당선 이후 김세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그녀의 일상 모습이 담긴 SNS에도 시선이 모아졌다. SNS 속 그녀는 글래머러스한 완벽한 몸매를 뽐내면서도 청순하면서도 러블리한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끈다.
한편 김세연은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된 뒤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아름다운 미스코리아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세연은 "대회를 준비하면서 힘들었던 순간은 없었다. 후보자들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미스코리아는 새로운 도전이었고 세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끊임없이 단련했다"라며 "대한민국 모든 사람들뿐만 아니라 전 세계인들에게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미스코리아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jyn2011@sportschosun.com
트래블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