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팬♥감사, 꿈 이뤘다"…방탄소년단, 亞최초 '그래미 어워드' 참석

스포츠조선=조윤선 기자
입력 2019.02.11 10:2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어워드' 레드카펫을 밟았다.
방탄소년단은 10일(현지 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제61회 그래미 어워드(61st GRAMMY Awards)'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블랙 수트를 차려입고 레드카펫 포토월에 섰다. 훈훈한 비주얼에 여유 넘치는 포즈와 매너까지 뽐낸 방탄소년단의 모습은 전 세계 아미 팬들을 설레게 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현지 매체들과의 인터뷰에서 "'그래미 어워드'에 오는 것이 소원이었다. 꿈을 이뤘다"며 소감을 전했다. 또한 "많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있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고 밝혔다.
팬클럽 '아미'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멤버들은 "우리가 사랑하는 일을 하면서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축복이다. 팬들의 사랑에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새 앨범 발매에 대해서는 "곧 나온다"며 "팬들에게 바치는 앨범이다. 많이 듣고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한국은 물론 아시아 아티스트 중 최초로 공식 초청돼 '그래미 어워드' 시상자로 나선다. 역대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인 알레시아 카라, 존 메이어, 메간 트레이너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함께 시상에 나설 예정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3일의 약속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