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아 재혼, 남편 연수입 20억의 재력가…'AKB48 사모님 되다'

조선닷컴
입력 2014.10.07 14:24
사진=김영아 블로그

김영아 재혼, 남편 연수입 20억의 재력가…'AKB48 사모님 되다'


배우 김영아의 재혼 상대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김영아는 2009년 4월 한국인 사업가와 백년가약을 맺었으나, 지난해 6월 이혼했다. 이후 지난해 여름부터 지금의 남편과 1년 가까이 교제한 끝에 최근 결혼했다.


김영아의 재혼 상대는 2005년 아키모토 야스시와 함께 일본의 국민 걸그룹 AKB48를 기획한 사람으로, 현재는 IT 사업, 엔터테인먼트, 음식점 등 폭넓은 사업을 하고 있는 일본인 사업가로 알려졌다.


그는 10년 전 한 방송에서 2000만엔(약 1억9000만원)이 넘는 고급 스포츠카 페라리 모데나 F360을 몰고, 도쿄의 고급 빌라에 사는 30세 사업가로 소개된 바 있다.


특히 당시 30세였던 그의 연수입은 무려 1억 엔(약 20억 원)으로 알려져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한편 1985년생인 김영아는 지난 2002년 방송된 MBC 시트콤 '논스톱3'를 시작으로 2003년 SBS 드라마 '애정만세'와 2004년 MBC 드라마 '결혼하고 싶은 여자'에 출연했다. 2004년 이후엔 일본에서 '영아(Youn-a)'라는 이름으로 활동을 시작해 외국인 최초로 유명 패션잡지 '오찌(Oggi)' 전속 모델로 발탁되거나 각종 CF를 촬영하는 등 인기를 모았다.


김영아 재혼 남편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영아 재혼 남편에 "김영아 재혼 남편, 행복한 결혼생활하시길" "김영아 재혼 남편, 축하합니다~" "김영아 재혼 남편, 행복하세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00주년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