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18] 삼성전자 인공지능서 홈 사물인터넷까지 혁신 기술⋅신제품 공개

심민관 기자
입력 2018.08.30 11:00
삼성전자가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18’에 참가해 8K⋅마이크로 LED 같은 미래 디스플레이 기술, 인공지능(AI)⋅홈 사물인터넷(IoT) 같은 혁신적인 신기술이 탑재된 신제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31일(현지 시각) ‘IFA 2018’이 열리는 독일 메세 베를린(Messe Berlin) 시티 큐브 베를린(City Cube Berlin)에 업계 최대 규모인 1만2572㎡(약 3800평) 면적의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하반기 전략 신제품과 AI⋅홈 IoT 관련 제품을 전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QLED 8K'와 '마이크로 LED' 등 초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된 ‘미래 디스플레이 존’, '패밀리허브' 등 다양한 스마트 가전이 '빅스비(Bixby)’를 통해 유기적으로 제어되는 ‘홈IoT 존’, ‘갤럭시노트9’ 등 최신 갤럭시 스마트 기기들을 체험할 수 있는 ‘모바일라이프 존’을 운영한다.

지난해 9월 열린 ‘IFA 2017’ 삼성전자 전시관 입구에서 미스 IFA(왼쪽에서 세번째)와 삼성전자 모델들이 가로 55미터의 곡면 스크린 앞에서 환영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 'QLED 8K', 마이크로 LED '더 월' 초대형 스크린 시대 주도

삼성전자(005930)는 미래 디스플레이 존에서 8K 해상도와 퀀텀닷을 기반으로 한 'QLED 8K'의 공식 출시를 알리며, 65형에서 85형에 이르는 풀 라인업을 전시하고 초대형 스크린 시대를 주도한다. 이 제품은 8K 화질 외에도 AI 기술을 기반으로 최적의 시청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저해상도 영상을 8K 수준 고화질로 변환해주는 'AI 업스케일링', 영상뿐 아니라 사운드까지 콘텐츠 특성에 맞춰 최적화해 주는 'AI 사운드'를 관람객들이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적용해 최고의 화질은 물론 해상도·크기 등에 제약이 없는 미래형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의 양산을 시작했다. 이번 IFA에서는 146형 더 월을 전시해 호텔· 레스토랑·홈 시네마 등 다양한 용도를 제안하고 본격적인 판매 확대도 추진한다.

삼성전자는 또한 X-B0X와 협업해 TV업계 최초로 프리싱크(Freesync) 기능을 탑재하는 등 게임에 강한 초대형 QLED TV로 인기 레이싱 게임 ‘Forza7’을 몰입감 있게 즐길 수 있도록 체험존을 구성한다.

삼성전자는 이밖에 '아트 모드'를 통해 800점이 넘는 전 세계 유명 갤러리·작가들의 작품을 보여 줘 집안을 갤러리처럼 만들어 주는 '더 프레임(The Frame)' 신제품을 전시하고 세계적 사진 작가 그룹 '매그넘 포토스(Magnum Photos)'의 작품을 추가했다.

◇ AI·IoT 기반 프리미엄 가전 새로운 경험 제공
삼성전자는 지능형 어시스턴트 '빅스비'와 오픈형 IoT 플랫폼 '스마트싱스(SmartThings)'를 기반으로 다양한 모바일 기기와 가전 제품이 유기적으로 연결돼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홈IoT 존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드럼 세탁기에 전자동 세탁 방식을 접목해 세탁 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인 '퀵드라이브(Quick Drive)'를 대표 제품으로 내세워 관람객이 퀵드라이브에 적용된 혁신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제품은 AI 기반으로 세탁 코스를 추천해 주고 제품 유지·관리, 세제 자동 주문 서비스까지 가능하다.

삼성전자 스마트 가전 ‘퀵드라이브’. /삼성전자 제공
'빅스비'가 탑재된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보관 식품과 음식 선호도를 기반으로 원하는 레시피를 찾아주는 '스마트 레시피(Smart Recipes)', 가족 식단 관리를 도와주는 '밀 플래너(Meal Planner)' 등 보다 진화된 AI 기능으로 주목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는 내부 공간을 구분해 동시에 서로 다른 2가지 요리가 가능한 '듀얼 쿡 플렉스(Dual Cook Flex)' 오븐도 선보인다. 이 제품은 스마트싱스(Smart Things) 앱을 통해 예열과 기능 설정 등은 물론 재료에 맞는 레시피 추천, 최적의 조리 모드(온도, 시간 등) 제안·저장까지 가능해 요리 초보자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명품 주방가구로 유명한 독일 놀테(Nolte), 이태리 루베(Lube)와 협업해 최고급 빌트인 가전 전시존도 선보인다. 이 전시존에서는 삼성 클럽드셰프 멤버이자 미슐랭 스타 셰프인 미셸 트로아그로(Michel Troisgros) 등이 삼성 스마트 가전의 유용한 기능들을 활용한 쿠킹쇼를 진행할 예정이어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밖에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플랫 디자인이 적용돼 주방 인테리어와 완벽하게 조화를 이루는 유럽형 양문형 냉장고(RS8000)와 데이코의 럭셔리 빌트인 라인업도 전시해 빌트인 가전의 최신 트렌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 '갤럭시노트9' 등 최신 스마트 기기 체험존 운영

삼성전자는 이번 IFA에서 '스마트 S펜'이 탑재된 '갤럭시노트9', 스마트 워치 신제품 '갤럭시 워치', 프리미엄 태블릿 신제품 '갤럭시 탭 S4' 등 관람객들이 최신 갤럭시 스마트 기기들을 즐기면서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모바일라이프 존을 운영한다.

갤럭시노트9 코너에서는 블루투스를 탑재한 '스마트 S펜'을 활용해 셀피를 촬영하거나 AR 이모지 위에 S펜을 써서 라이브 메시지를 만드는 체험을 해 볼 수 있다. 또, 빠르게 움직이는 무선 조종 자동차 모형과 비눗방울 특수효과 등을 이용해 슈퍼 슬로모션 기능, 다양한 피사체를 활용한 인텔리전트 카메라 기능도 실감나게 사용해 볼 수 있고, '갤럭시 워치'와 연동해 강화된 피트니스 솔루션도 경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밖에 미스터 두들(Mr. Doodle)로 잘 알려진 팝 아티스트 샘 콕스(Sam Cox)가 S펜으로 완성한 작품을 315대의 갤럭시노트9으로 보여주는 대형 월을 설치한다.

효성 탄소섬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