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산 오류로 먹통된 동서울터미널 발권기…승객들 불편

유한빛 기자
입력 2019.09.11 16:10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후 서울 광진구 동서울종합터미널 발권기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서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동서울터미널 등에 따르면 이날 정오쯤부터 예매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 현장 발권기와 연동되지 않는 전산 오류가 발생했다.

발권기 전산 오류 때문에 매표소에서 승차권을 받으려는 승객들의 대기 줄. /연합뉴스
이 때문에 승차권을 예매한 승객들도 매표소에서 다시 승차권을 받아야 해, 처리 시간이 지연되고 있다.

동서울터미널 쪽은 이용객들에게 상황을 공지하는 한편, 터미널 현장 매표소에서 예매 내역을 확인한 다음 탑승권을 발권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동서울터미널은 전국으로 향하는 고속·시외버스가 운행하는 서울 거점 중 하나다. 하루에 운행하는 횟수만 1800회에 달한다.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