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무명시절 '불후' 보며 꼭 나가고 싶었다..영광의 순간"

OSEN
입력 2019.08.31 18:25

[OSEN=김보라 기자]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불후의 명곡’에 첫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불후의 명곡’은 전설 임창정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송가인이 대결 가수로 출연했다.

송가인은 이날 “오늘 ‘불후의 명곡’에 처음 출연했다. 정말 영광인 순간이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송가인은 “무명 시절에 집에서 비녀를 만들면서 ‘불후의 명곡’을 틀어놨었다”며 “보면서 ‘나도 저 프로그램에 꼭 나가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다. 오늘 최선을 다해서 무대를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그녀는 이날 ‘누구를 가장 피하고 싶느냐’는 물음에 “괴물 보컬 손승연과는 (앞뒤로) 대결하고 싶지 않다”고 답했다./ watch@osen.co.kr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