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2골 폭발... 잘츠부르크 5-0 대승 견인

윤민혁 기자
입력 2019.08.26 06:36
오스트리아 프로축구 잘츠부르크로 복귀한 황희찬(23)이 2골을 터뜨리며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이번 시즌 총 6경기에서 3골 6도움째다.

황희찬. /잘츠부르크 트위터 캡처
황희찬은 26일(한국 시각)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아드미라와 2019-2020시즌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5라운드 홈경기에서 선발출장해, 전반 22분 페널티킥 선제골에 이어 2분 후 추가골을 기록했다. 황희찬은 멀티골을 넣은 후 후반 17분 세쿠 코이타로 교체됐고, 잘츠부르크는 5-0 대승을 거뒀다.

황희찬은 지난 18일 장트 푈텐전에서 시즌 첫 골을 포함해 1골 2도움으로 6-0 대승을 견인한 바 있다. 또 지난달 21일 컵대회 1라운드와 지난달 27일 정규리그 1라운드에서 각각 1개씩 도움을 기록했다. 정규 리그 2라운드를 제외하고 올 시즌 매 경기 공격포인트를 기록하고 있는 것이다.

황희찬은 지난 시즌 독일 2부 리그 함부르크로 임대됐다 올 시즌 잘츠부르크로 복귀했다. 황희찬의 활약에 힘입어 잘츠부르크는 개막 후 5연승으로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다.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