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정부, 포토레지스트 두번째 수출 허가

설성인 기자
입력 2019.08.19 23:59
일본 정부가 지난달 초 수출규제 품목으로 발표한 3대 반도체 소재 중 하나인 포토레지스트(감광액)의 수출 신청 1건을 추가로 허가한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포토레지스트는 지난 7일에 이어 두번째 수출허가를 받았으며, 수출 대상 기업은 삼성전자로 전해졌다.

일본이 이번에 허가한 양은 6개월치 분량으로 지난 7일 허가한 양(3개월치)을 더하면 삼성전자는 총 9개월치의 포토레지시트를 확보했다.

포토레지스트는 고순도 불화수소 등과 달리 군사용으로 사용될 가능성이 거의 없어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명분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았다.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