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요리연구가 이혜정, 남편 고민환 외도 고백 "가슴 아팠다"

스포츠조선=정유나 기자
입력 2019.05.21 10:12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남편 고민환의 바람에 대해 언급했다.
21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부부의 날을 맞아 이혜정, 고민환 부부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이혜정은 남편 고민환과의 위기에 대해 말하던 중 "결정적인 위기가 있었다. 매일이 결정적인 일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혜정은 "남편이 바깥 것에 관심이 많아 가슴 아픈 적이 있었다. 살면서 처음으로 '미안해. 마음 아프게 했어. 내가 잘할테니 기다려봐'라고 하더라"며 "그 말이 정직하게 들렸다. 그 말을 믿고 기다렸다. 그래서 지금 살고 있는 것 같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jyn2011@sportschosun.com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