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웨딩화보 공개 "5월 회사원과 결혼..예식 비공개" [공식입장]

OSEN
입력 2019.04.26 10:18

[OSEN=연휘선 기자] 가수 알리가 5월의 신부가 된다. 

알리의 소속사 소울스팅은 26일 "가수 알리가 결혼의 결실을 맺게 됐다. 오는 5월 11일 서울 모처에서 회사원인 예비 신랑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알리는 "희로애락을 함께할 사람을 찾게 돼 기쁘다. 함께 하는 기쁨이 제게 깊이 있는 음악과 또 다른 세상을 경험시켜줄 것을 기대한다. 오랫동안 지켜봐 주신 팬 여러분, 앞으로 더 성숙한 모습 보여드리겠다. 감사하다"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알리는 결혼 이후에도 가수로서 활발히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다음은 알리의 결혼 공식입장 전문이다. 

알리는 오는 5월 11일 서울 모처에서 회사원인 예비 신랑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알리의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알리는 "희로애락을 함께할 사람을 찾게 되어 기쁘다. 함께 하는 기쁨이 제게 깊이 있는 음악과 또 다른 세상을 경험시켜줄 것을 기대한다. 오랫동안 지켜봐 주신 팬 여러분, 앞으로 더 성숙한 모습 보여드리겠다.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알리는 결혼 이후에도 가수로서 활발히 활동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많은 축하와 관심 보내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 monamie@osen.co.kr

[사진] 헤이스 스튜디오 제공

네이버구독하기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