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병옥 음주운전…"대리운전 후 직접 주차하려다" 사과

노우리 인턴 기자
입력 2019.02.12 10:10
배우 김병옥(57)이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OSEN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12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김병옥을 불구속 입건했다.

김병옥은 이날 오전 0시 58분쯤 경기도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주차장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병옥의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85%였다.

경찰은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주차장에 있다"는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해 김병옥의 음주운전 사실을 적발했다.

김병옥은 이데일리와 인터뷰에서 "술을 마신 후 대리기사를 불러 아파트 주차장까지 왔으나 주차를 제가 하려한 점이 불찰"이라며 "음주운전이란 무조건 잘못된 것"이라고 했다.

그는 "1㎜도 변명하고 싶은 마음이 없다"며 "저의 행동을 반성하고 있다. 물의를 일으켜 팬과 대중에게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조만간 김병옥을 불러 정확한 음주운전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김병옥은 2003년 데뷔해 영화 '클래식', '퀴즈왕', '원더풀라디오', '감시자들', '검사외전',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 '모던파머',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에 출연했다. 현재 지난 8일 첫 방송을 시작한 JTBC 금토드라마 '리갈하이'에 출연 중이다.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