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민단체, 5.18 망언 반발 성명

김성현 기자
입력 2019.02.11 17:32
(재)5·18기념재단 등 5·18관련 단체들과 광주시민단체협의회·광주진보연대 등 광주 지역 시민사회단체는 11일 성명을 내고, 최근 국회 공청회에서 불거진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 관련 발언에 대해 “해당 국회의원 제명·퇴출 운동과 함께 고소고발 등 법적 조치를 취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들 단체는 성명에서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망언은 5·18 진상규명을 방해하기 위한 의도적 발언이며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을 두 번 죽이는 범죄행위”라며 “광주시민과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전 국민의 힘을 모아 대응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또 ▲자유한국당은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을 제명하고 즉각 사과할 것 ▲국회는 해당 의원을 강력 징계하고 5·18민주화운동을 부정하는 행위를 처벌하는 법률을 즉각 제정할 것 ▲정부는 지만원을 즉각 구속하고 5·18민주화운동을 왜곡·폄훼하는 행위를 강력 처벌할 것 등을 요구했다.
헬스조선 상례서비스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