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수살인', '베놈'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 역주행…반격 시작됐다

스포츠조선=정안지 기자
입력 2018.10.11 08:5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김윤석과 주지훈의 긴장감 넘치는 심리전과 담백한 연출로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새로운 범죄실화극의 탄생을 알린 영화 '암수살인'이 개봉 8일째인 10월 10일(수)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실화극 '암수살인'이 개봉 7일째 200만 관객 돌파에 이어 개봉 8일째인 10월 10일(수)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암수살인'은 10월 11일(목)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 10일(수) 하루 동안 94,993명 관객을 동원했다. 같은 날, 경쟁작 '베놈'은 83,212명 관객수를 동원하고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김윤석, 주지훈의 강렬한 연기 시너지와 진정성 넘치는 스토리를 통해 묵직한 울림과 깊은 여운을 선사한 '암수살인'은 CGV골든에그지수 95%,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8.59점 등 관객들의 열렬한 호응과 함께 입소문 열풍을 이끌어내고 있다. 관객들의 전폭적인 지지로 전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암수살인'은 오는 13일(토)과 14일(일) 서울지역 주말 무대인사도 앞두고 있어 올 가을 극장가를 뜨겁게 달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진정성 있는 스토리와 김윤석, 주지훈이 선보이는 강렬한 연기 시너지로 언론과 평단,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암수살인'은 10월 3일(수) 개봉해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조선일보 구독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