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 "꼭 잡은 손"…홍상수♥김민희, 영화제 동반 참석 '애정 과시'

스포츠조선=조윤선 기자
입력 2018.08.10 11:36
<사진=TOPIC/Splash News>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영화제에 동반 참석해 여전한 애정을 과시했다.
<사진=TOPIC/Splash News>
9일 미국 '스플래시닷컴'은 스위스 로카르노에서 열린 제71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Locarno Festival 2018)에 동반 참석한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TOPIC/Splash News>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취재진 앞에서 허리를 감싸는 포즈를 취하거나 손을 꼭 잡고 걷는 등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김민희는 이전보다는 다소 야윈 모습이지만, 카메라 앞에서는 밝은 미소를 보였다. 두 사람은 올해 초 결별설에 휩싸이기도 했지만, 루머를 불식시키는 다정한 포즈로 애정전선에 이상이 없음을 과시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기주봉은 영화 '강변호텔'로 영화제에 참석했다. '강변호텔'은 한 중년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주 명의 젊은 여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홍상수 감독의 23번째 장편영화로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올해 로카르노 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했다.
또한 이번 영화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함께하는 6번째 작품이기도 하다.
한편 홍상수 감독은 현재 아내 A씨와 이혼 소송 중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네이버구독하기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