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與, 광역단체장 14곳에서 우세…한국당 2곳·무소속 1곳

이현승 기자
입력 2018.06.13 18:50 수정 2018.06.13 19:57
6·13 지방선거 방송3사 출구조사 결과 17개 광역자치단체장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14개 지역에서 야당에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유한국당은 대구, 경북 2곳에서 무소속은 제주 1곳에서 여당을 앞섰다.

KBS, MBC, SBS 방송 3사가 13일 오후 6시 정각에 발표한 출구조사에 따르면 서울시장 선거에서 박원순 민주당 후보는 55.9%를 얻어 21.2%를 얻은 김문수 한국당 후보에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후보는 18%를 얻었다.

경기, 인천, 부산, 울산, 경남 등 14개 지역에서 민주당이 야당을 앞섰다. 경기지사는 이재명 민주당 후보가 59.3%로 1위를 차지했고 남경필 한국당 후보는 33.6%에 그쳤다. 인천시장은 박남춘 민주당 후보가 59.3%, 유정복 한국당 후보가 34.4%를 기록했다.

경남지사는 김경수 민주당 후보가 56.8%로 앞섰고 김태호 한국당 후보가 40.1%를 기록했다. 부산시장에는 오거돈 민주당 후보가 58.6%로 1위, 울산시장에는 송철호 민주당 후보가 55.3%로 1위를 할 것으로 예측됐다.

한국당은 대구와 경북에서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시장은 권영진 한국당 후보가 52.2%로 우세했고 임대윤 민주당 후보는 41.4%를 얻었다. 경북도지사는 이철우 한국당 후보가 54.9%를 차지, 34.8%의 오중기 민주당 후보에 앞섰다. 제주지사에는 무소속 원희룡 후보가 50.3%의 득표율로 1위를 할 것으로 예측됐다.

광주시장에는 이용섭 민주당 후보가 83.6%로 1위 전남지사에는 김영록 민주당 후보가 82%로 1위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북지사에는 송하진 민주당 후보가 75%로 1위 대전시장에는 허태정 민주당 후보가 60%로 1위 충남지사에는 양승조 민주당 후보가 63.7%로 1위, 충북지사에는 이시종 민주당 후보가 65.4%로 1위, 세종시장에는 이춘희 민주당 후보가 72.2%로 1위 강원지사에는 최문순 민주당 후보가 66.6%로 1위를 기록했다.


네이버구독하기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