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이영표 예언 "대한민국 1승 2무로 16강 진출"

스포츠조선=조윤선 기자
입력 2018.06.12 13:4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이영표 해설위원이 대한민국의 16강 진출을 예언했다.
최근 진행된 KBS 2TV '1대 100' 녹화는 '월드컵 특집'으로 이영표 해설위원과 이광용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이영표는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대한민국의 경기 결과를 어떻게 예상하고 있냐는 질문에 "우리나라가 첫 경기에서는 항상 강한 모습을 보여줬기 때문에 스웨덴과의 경기에서는 2:1로 이겼으면 좋겠다. 또 멕시코 경기에서는 1:1로 비긴다면 엄청난 성과라고 생각하고, 마지막으로 독일은 막강한 팀이기 때문에 우리가 정말 잘해서 0:0으로 비겼으면 하는 희망을 가지고 있다"며 우리나라의 경기 결과를 '1승 2무'로 예측했다.
이어 MC는 "우리나라가 F조에서 최약체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 16강 진출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냐?"고 물었고, 이영표는 "우리나라가 월드컵에서 만난 상대는 항상 우리나라보다 강한 상대였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우리나라가 좋은 결과를 만들어냈기 때문에 얼마든지 이변이 일어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답해 100인들로부터 환호를 얻어냈다.
이영표-이광용이 도전한 KBS '1 대 100'은 오늘(12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네이버구독하기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