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매 같은 모녀"…서정희X서동주, 다정한 투샷

스포츠조선=조윤선 기자
입력 2018.05.10 12:4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서정희와 딸 서동주의 다정한 모녀 사진이 공개됐다.
서정희 딸 서동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엄마가 한국으로 돌아가네요. 다시 곧 볼 수 있을 테니 헤어짐은 아픈 게 아니어야 한다는데 저는 그래도 너무 슬프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는 서정희와 이국적인 매력을 뽐내는 딸 서동주의 모습이 담겨 있다. 단아한 스타일을 선보인 서정희는 소녀처럼 수줍은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 엄마와는 사뭇 다른 이미지의 서동주는 섹시하면서도 자신감 넘치는 자태를 뽐내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서정희는 지난해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은 에세이집 '정희'를 출간했다. 서동주는 2010년 6세 연상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 후 미국에서 생활 중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네이버구독하기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