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알뜰폰 데이터로밍 부가서비스 확대

이경탁 기자
입력 2019.09.11 11:51 수정 2019.09.11 13:17
KT 알뜰폰의 데이터 로밍 서비스가 17종으로 확대됐다. /KT 제공
KT는 KT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11일부터 로밍 부가서비스를 기존 ‘데이터로밍 하루종일’ 1종에서 17종으로 확대하여 제공한다고 밝혔다.

KT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고객은 데이터 사용 방식, 로밍 국가 여행 기간 등에 따라 적합한 로밍 부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해외에서 데이터를 제공량에 상관없이 하루 종일 마음껏 쓰고자 한다면 ‘데이터로밍 하루종일 플러스’ 상품이 적합하다. 기본 500MB, 모두 소진 시 1Mbps의 속도로 1일 13,200원(부가세 포함)으로 데이터를 제공한다.

대용량의 데이터를 여행기간 동안 나누어서 사용하고 싶은 여행자라면 ‘데이터로밍 기가팩 7종’을 여행국가에 맞게 선택하여 이용하면 된다. 최소 1GB부터 최대 5GB를 7일 또는 28일간 사용 할 수 있다. 또한 데이터를 많이 사용하지 않는 이용자는 ‘데이터 정액형 4종’을 신청하는 것도 경제적이다.

해외로밍 부가서비스를 이용하려는 알뜰폰 고객은 114로 전화를 걸면 가입한 알뜰폰 사업자(MVNO)의 고객센터로 연결되어 원하는 로밍 부가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사업자에 따라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 전용앱에서도 로밍 부가서비스를 신청해 이용할 수 있다.

채정호 KT MVNO담당 상무는 "데이터 제공량과 사용속도에 따라 알뜰폰 고객들의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도록 로밍 부가서비스를 17종으로 확대했다"며 "KT망 알뜰폰 고객의 해외 로밍 서비스 이용이 활성화 되고 만족도가 높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시지가

오늘의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