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검색열기

[알립니다] 民世賞 후보 추천 받습니다… 내달 19일 접수 마감

스페셜
입력 2018.09.05 03:01

민세(民世) 안재홍(安在鴻·1891~1965· 사진) 선생을 기리는 제9회 민세상 후보를 추천받습니다. 민세는 일제강점기 대표적 민족운동가로 9차례에 걸쳐 7년3개월 동안 옥고를 치렀습니다. 일제하 최대 민족운동 단체인 신간회 총무간사를 지냈으며 조선일보 주필, 발행인, 부사장, 사장을 역임하며 사설과 시평 등을 통해 우리 민족의 나아갈 길을 제시했습니다.

2010년 제정된 민세상은 사회 통합과 한국학 연구에 공로가 큰 인사를 선발합니다. 민세상은 민세안재홍선생기념사업회가 주관하고, 평택시가 후원하며, 조선일보사가 특별 후원합니다.

▲시상 분야(상금 각 2000만원)

―사회 통합 부문: 사회 갈등 해소에 노력하고 사회 통합에 공로가 있는 개인 또는 단체.

―학술 연구 부문: 한국학 각 분야 진흥에 공로가 있는 개인 또는 단체.

▲후보자 추천 접수: 2018년 10월 19일(금)까지(우편 접수는 이날 오후 6시 도착분까지 유효).

▲수상자 발표: 11월 중.

▲시상식: 11월 26일(월) 오후 6시 서울YMCA회관.

▲문의 및 접수처: 민세안재홍선생기념사업회 사무국(경기도 평택시 송탄로 90 현대아파트 상가 4층) (031)665-3365, minse21@hanmail.net


화제의 뉴스

文대통령-트럼프, 한·미 FTA 개정 협정문 서명
트럼프 "김정은과 가까운 시일내에 다른 장소에서 만날 것"
文대통령 "미북 회담 조기개최 기원"..트럼프 "곧 2차 회담 발표"
"여러분 스스로를 사랑하세요" ...방탄 소년단 유엔 연설
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는 엄청난 가치"

오늘의 조선닷컴

文 "미북회담 조기개최를" 트럼프 "곧 발표"
유엔 무대 선 방탄소년단 "당신 자신을 사랑하세요"
폼페이오 "아직 北에 긴장완화 할 때 아니다"
65년전 배려 잊었나… 인천 앞바다까지 넘보는 北
'방북' 손경식 "北, 남한 기업의 투자유치 원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