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검색열기

[단독] '강심장'·'불청' 박상혁 PD, SBS 떠난다 "사표 제출"

연예 스포츠조선=이유나 기자
입력 2016.09.30 11:31
박상혁 PD <스포츠조선 DB>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SBS 대표예능 '강심장' '불타는 청춘' 등을 기획하고 론칭한 박상혁 PD가 19년 몸 담았던 회사를 떠난다.

복수의 방송 관계자는 30일 스포츠조선에 "박상혁 PD가 최근 SBS에 사직서를 제출했다"며 "현재 개인적으로 담당하고 있는 프로그램을 충실하게 마무리한 뒤 퇴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사표 수리 절차를 밟고 있다"며 "향후 거취는 정해지지 않은 상태"라고 덧붙였다.

SBS측은 "박상혁 PD가 사의를 표명한 것은 맞지만 회사측에서 설득중"이라며 현재 상황을 밝혔다.

SBS의 스타PD 퇴사는 처음이 아니다. 앞서 '일요일이 좋다'의 'X맨', '패밀리가 떴다'를 성공시킨 장혁재 PD와 '런닝맨'을 맡았던 조효진 PD가 지난해 9월 사표를 제출하고 중국을 무대로 활동중이다. 중국에서 인기를 끌었던 예능인 '런닝맨', '룸메이트','신의 목소리'를 진두지휘한 메인 프로듀서들이 잇따라 국내 메이저 방송사를 이탈하는 현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박상혁 PD는 다수의 SBS를 대표하는 예능 프로그램을 만들어온 스타 연출자다. '옛날TV', '강심장', '룸메이트', '불타는 청춘', '신의 목소리' 등을 기획하고 런칭하며 새로운 장르의 예능을 주도해왔다.

서울대학교 언론정보학과를 졸업하고 1998년 SBS 공채 7기로 입사해 레전드 시청률인 35%를 찍던 '기분 좋은 밤' 조연출을 시작으로 예능PD의 길을 걷게 된 박상혁 PD는 '웃찾사', '인기가요' 등의 최고 전성기를 이끌었으며, SBS 연예대상의 시초가 된 SBS 코미디대상(2006)을 만든 주인공이기도 하다.

lyn@sportschosun.com

화제의 연예 뉴스

"나는 예능인이다" '전참시' 강현석X이승윤, 자연인 변신은 '무죄'[종합]
'SKY 캐슬' 이연수 사망, 김보라 '정준호=父' 알았다…염정아家 '大위기'[종합]
[리뷰] 영하 주말 뜨겁게 달군 '주말이'···더 위켄드, 첫 내한공연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도 넘겼다···4억뷰↑ 뮤비 4편
'전지적참견' 박성광X송이매니저, 광고촬영 성사‥이승윤 '희비교차' [Oh!쎈 리뷰]

오늘의 조선닷컴

박항서 매직 넘어 신화로… 베트남 스즈키컵 우승
단독 前특감반원 "우윤근 비리 보고 후 靑이 날 쫓아내"
김무성·홍문종·최경환… 한국당 21명 물갈이 명단에
임종석 "김 前 수사관 주장 유감, 법적 조치 고민"
여야, 연동형 비례대표제 등 선거제도 개혁 합의